최종편집 : 2020-05-29 09:42 (금)
익산 ‘아이들 뛰어 놀’ 서동농촌테마공원 인프라 구축....농촌관광 활성화 기대
상태바
익산 ‘아이들 뛰어 놀’ 서동농촌테마공원 인프라 구축....농촌관광 활성화 기대
  • 이철진 기자
  • 승인 2019.10.10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27억 4천만 원을 투입해 기능 보강중인 ‘서동농촌테마공원의 인프라 구축’사업이 오는 12월 대부분 마무리되면, 농촌체험관광 활성화가 기대된다.

지난 6월 완공된 규모 생태동물체험관이 민간위탁 방식으로 운영될 계획으로, 운영자를 공개모집하고 있다.

이와 함께 농경체험을 할 수 있는 체험관과 전통농촌 초가집 등이 올 연말까지 증축되며 예산 15억 원이 투입된 친환경 식물학습원 체험장도 내년 연말까지 조성된다. 이곳에는 식물체험관과 야외체험 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이며 지난 9월 건축설계용역에 착수했다.

▲ 익산시 ‘아이들 뛰어 놀’ 농촌체험관광 구축 조감도

이에 앞서 익산시는 지난해까지 유아 놀이시설과 다랭이논 등을 포함한 체험시설 조성을 완료했으며 농경 전시관과 야외무대, 체험부스 등을 설치했다.

기능 보강 사업이 마무리되면 이를 토대로 각종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될 계획이다.

이미 3,500제곱미터 규모의 농경체험장은 마와 각종 채소 등이 재배되고 있으며 지역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무료 체험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서동농촌테마공원 인프라가 구축되면 계절에 상관없이 연중 가족이 함께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관광이 활성화돼 농촌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를 토대로 익산시는 인근 금마·왕궁의 생태·역사자원을 연계해 관광산업 활성화를 유도해나갈 방침”이라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