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6 13:21 (화)
인천 월미도에 '관광 바다열차' 운행
상태바
인천 월미도에 '관광 바다열차' 운행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9.10.08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8일부터 운행을 시작하는 월미바다열차

‘국내 최장 도심형 관광모노레일' 월미바다열차가 드디어 8일 오후 4시 레일을 달린다.

8일 인천교통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월미공원역에서 박남춘 인천시장, 인천시 주요 인사 및 시민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테이프컷팅, 안전운행 신고 등 간단한 기념행사를 가진 뒤 운행을 개시한다.

월미바다열차는 이에 앞서 각계 각층의 시민과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60여 차례가 넘는 시승체험을 실시, 운행 안전성을 검증받고, 지난 9월 27~28일에는 전 국민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벤트 당첨자들의 무료시승 행사를 진행한 바 있다.

월미바다열차는 월미도 둘레 6.1km를 순환하며, 경인선 및 수인선의 종착역인 인천역과 인접해 있고 주변에 개항장, 차이나타운, 인천 내항, 월미도 등 관광자원이 풍부하다.

공사 정희윤 사장은 “앞으로 월미바다열차가 인천시 원도심의 관광 명물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월미바다열차를 타면 기네스 기록에 등재된 세계 최대 야외 벽화 사일로, 월미공원, 월미문화의 거리, 서해 바다 등을 한 번에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월미문화의 거리역과 박물관역 역사 옥상에는 노을 전망대가 설치돼 있어 서해의 아름다운 낙조를 만끽할 수 있다. 월미공원역 옥상 포토존에서는 세계 최대 야외벽화를 배경으로 멋진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