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9 10:23 (금)
이번 주말엔 공주 ‘백제문화제’로!...6일 폐막 주말 프로그램 ‘풍성’
상태바
이번 주말엔 공주 ‘백제문화제’로!...6일 폐막 주말 프로그램 ‘풍성’
  • 김지혜 기자
  • 승인 2019.10.04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주말 나들이는 1500년 전 백제로 시간여행 즐길 수 있는 '공주 백제문화제'로 가보자. 오는 6일 폐막을 앞두고 있는 백제문화제가 풍성한 주말 프로그램을 통해 가을나들이객들의 발길을 이끌 예정이다.

우선 5일(토)은 온 가족이 즐길만한 프로그램은 금강신관공원 주무대와 공산성 일원에서 펼쳐진다. 오후 1시 주무대에서는 가족인형극 ‘팥죽할머니와 백제의 의식주’가 열리고, 오후 3시 금강교 곰탑공원에서는 인절미 진상과 떡메체험, 인절미잇기체험 등 인절미 축제가 이어진다.

 

오후 5시 공산성 공북루에서는 백제교류국 사신들(관람객)에게 백제의 부국강병과 선진문화를 보여주는 왕실연회가 펼쳐져 왕실 호위군 무예시연을 보여 백제궁중음식을 맛보는 특별한 기회를 누릴 수 있다.

저녁 7시 30분 주무대에서는 미마지탈 퍼포먼스가, 밤 9시에는 뮤지컬 웅진판타지아가 마지막 공연을 펼친다.

▲ 백제문화제 뮤지컬 웅진판타지아

축제 마지막 날인 6일(일)은 오후 2시 주무대에서 백제역사퀴즈대회가 이어 백제의 소리와 춤 공연이 같은 장소에서 이어지고, 저녁 7시에는 폐막식이 진행된다.

폐막식에는 폐회 선언과 함께 한국 인디음악을 선도해 온 밴드 ‘크라잉넛’의 공연과 함께 주민 대화합 퍼포먼스가 축제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한편, 백제플레이존과 백제마을 고마촌 등 상설 프로그램은 오전 10시부터 밤 10시까지 운영된다.

조관행 관광과장은 “‘한류원조 백제를 즐기다’라는 주제로 펼쳐진 제65회 백제문화제가 수많은 관람객들의 참여와 호응 속에 오는 6일 폐막을 앞두고 있다”며, “주말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는 만큼, 1500년 전 백제로 가을 여행 오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다리위의 향연 '백제정찬'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