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9 09:26 (금)
곡성심청축제에서 ‘섬진강 침실습지 카트 투어’ 마법여행을!
상태바
곡성심청축제에서 ‘섬진강 침실습지 카트 투어’ 마법여행을!
  • 이철진 기자
  • 승인 2019.10.02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침실습지 물안개 풍경

오는 10월 3일부터 6일까지 펼쳐지는 제19회 곡성심청축제에서 ‘섬진강 침실습지 카트 투어’를 즐겨보자.

곡성군은 곡성심청축제 기간 동안 ‘섬진강침실습지, 마법의 아침여행(이하 ‘마법여행’)’을 운영한다. 마법여행은 문체부에서 주관한 ‘2019 생태테마관광 육성사업’에 선정된 곡성군의 새로운 여행 프로그램이다.

곡성군은 지난 5월 곡성세계장미축제 기간 중 시범 운영한 결과 관광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어, 이번 곡성심청축제 기간 중에도 마법여행을 운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 곡성 섬진강 침실습지

마법여행은 전문 습지해설사와 함께 전기카트를 타고 섬진강기차마을을 출발해 침실습지를 들렀다 다시 기차마을로 돌아오는 내용으로 진행된다. 침실습지에 도착해서는 습지 산책, 대나무패 소원 쓰기, 인증사진 찍기 등의 체험을 하게 된다. 또 심청축제 기간 중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참가자들에게는 침실습지 전경이 담긴 부채 기념품을 증정한다.

프로그램 총 소요시간은 약 1시간 정도이며, 참가 비용은 2천원이다. 섬진강기차마을 안에 있는 요술랜드 옆에서 출발하며 현장에서 접수를 진행한다.

곡성군 관계자는 “수달과 삵을 포함한 665종의 희귀동물이 서식하는 제22호 국가 지정 침실습지의 매력을 보여줄 수 있도록 다양한 상설 프로그램을 계획 중”이라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 곡성 섬진강 침실습지

<사진 / 곡성군 제공>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