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이 좋아하는 한국 액티비티'10'

한국 찾은 외국인의 액티비티 현황 분석, 인기 10개 액티비티 중 제주지역이 4개 차지 김초희 기자l승인2019.09.30l수정2019.09.30 13: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내를 찾은 해외 관광객들이 서울과 더불어 제주도의 액티비티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조사돼 눈길을 끈다.

트립닷컴이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외국인들의 국내 액티비티 구매량을 분석한 결과, 상위 10개 상품 중 지역별로는 서울이 4개, 제주 4개, 경기 1개, 부산 1개로 나타났다. 판매량 기준으로는 서울·경기 지역의 액티비티가 높은 순위를 차지했으나, 상품의 수로는 제주도가 서울과 함께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 N서울타워 전망대

세부순위를 살펴보면, 1위는 ‘N서울타워 전망대’로 조사됐다. 이 곳은 해발 480m의 높이에서 360도 파노라마 시점으로 서울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어 외국인들의 필수 관광코스로 꼽힌다. 이어 2위는 ‘에버랜드’, 3위는 ‘뮤지컬 난타(명동극장)’로 분석됐다.

4위부터 6위는 제주 지역의 액티비티가 모두 차지했다. ‘제주 에코랜드’, ‘제주 테디베어 뮤지엄’, ‘뮤지컬 난타(제주)’ 순이다. 이 중 에코랜드는 1800년대 증기기관차를 모델화한 링컨 기차를 타고 30만 평 규모의 곶자왈을 체험할 수 있는 테마파크로, 특히 역 마다 각기 다른 테마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으며, 제주 특유의 원시림을 살펴볼 수 있어 가족 단위의 외국인들에게 인기가 많다.

▲ 제주 에코랜드

7위는 라이브 드로잉과 첨단 미디어아트가 결합된 ‘뮤지컬 페인터즈 히어로’로 나타났으며, 이어 8위부터 10위까지는 모두 수중 테마파크들이 차지했다. ‘부산 아쿠아리움(8위)’, ‘코엑스 아쿠아리움(9위)’, ‘제주 아쿠아플라넷(10위)’ 순이다.

더불어 언어권역별 해외 관광객들의 액티비티 선호도를 분석한 결과, 영어권 지역에서는 도라 전망대를 포함해 비무장지대를 살펴볼 수 있는 ‘DMZ 투어(3위)’, 비영어권 지역에는 한국 특유의 찜질방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용산 드래곤힐스파(9위)’가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 외국인이 좋아하는 한국의 액티비티(2019년 1월~8월 기준)

트립닷컴 관계자는 “최근 여행자들에게 액티비티는 여행장소를 결정하는 주요 요인으로 발전할 만큼 인기가 높다”며 “트립닷컴은 한국이 가지고 있는 훌륭한 액티비티를 지속 발굴해 외국인들이 좋은 추억을 가지고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트립닷컴>


김초희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플러스

김초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 : (주)태건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5-87-36240  |  개인정보책임자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성란
발행인·편집인 유경훈  |  서울시 종로구 송월길 136 301호  |  대표전화 : 02-326-0002  |  webmaster@tournews21.com
투어코리아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종로 라 00420(등록연월일 2009년12월14일)
투어코리아뉴스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491(등록·발행연월일 2014년12월18일)
Copyright © 2009 - 2019 투어코리아 - No.1 여행·축제 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