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9 15:57 (화)
[항공사] 에어서울, 12월 16일 베트남 하노이 주7회 신규 취항..왕복 10만원대 外
상태바
[항공사] 에어서울, 12월 16일 베트남 하노이 주7회 신규 취항..왕복 10만원대 外
  • 김초희 기자
  • 승인 2019.09.26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어서울, 12월 16일 베트남 하노이 주7회 신규 취항

에어서울이 오는 12월 16일부터 베트남 하노이에 매일 한 편씩 주 7회 신규 취항하고, 총액 기준 편도 52,100원, 왕복 104,200원에 판매하는 취항특가 프로모션을 오늘(26일) 오후 3시부터 실시한다. 특가 항공권 탑승기간은 12월 16일부터 2020년 3월 28일까지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오는 12월 16일 하노이와 나트랑에 취항으로 기존의 다낭을 포함해 베트남 인기 도시 3개 노선을 운항하게 되면서 여행객들은 더욱 자유롭고 다채로운 여행 루트를 계획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일본 노선 비중을 계속 축소해 동남아 등 중거리 중심으로 노선을 다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프랑스풍 건축물이 곳곳에 남아있어 ‘아시아의 파리’라고 불리는 하노이는 베트남의 수도로, 두 번째로 큰 도시로, 동서양을 넘나드는 이국적인 풍경으로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포르투갈 리스본 직항 단독 운항
인천-리스본 직항 노선 10월 28일부터 주 2회(월·수) 운항

아시아나항공이 10월 28일부터 내년 3월 25일까지 유럽의 명소 ‘포르투갈 리스본’에 주 2회(월·수) 단독 직항 노선을 운항한다.

국내 최초 직항으로 운항되는 인천-리스본 부정기 편에는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 기내 WI-FI, 휴대전화 로밍 서비스 이용으로 고객 선호도가 높은 최신형 항공기 A350이 투입된다.

 

운항스케줄은 매주 월·수요일 인천에서 오후 2시 30분에 출발해 같은날 오후 6시 50분에 리스본에 도착하게 되며, 리스본에서는 오후 8시 30분에 출발해 다음날 오후 5시 50분에 인천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개별 여행객의 항공권 구매와 여행사 상품을 통한 구매가 모두 가능하며, 항공권 및 여행 상품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모바일 ▲주요 여행사를 통해 예약과 발권할 수 있다.

 

포르투갈의 수도이자 최대 항구 도시인 리스본은 ‘2019년 월드 트래블 어워드’에서 3년 연속 ‘유럽 최고의 여행 도시’로 선정된 곳으로, 수백 년의 전통 양식을 간직한 건축물, 거리의 모습이 그대로 남아 있어 중세 도시의 정취를 물씬 느낄 수 있다.

특히, ▲리스본의 중심 ‘코메르시우 광장’과 ‘호시우 광장’ ▲알파마 언덕 위의 ‘상 조르제 성’ ▲‘산타주스타 엘리베이터’를 타고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야경 ▲독특한 타일 장식인 ‘아줄레주’로 화려하게 장식된 ‘상 벤투 역’ 등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다양해 최근 여행객 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여행지다. 또한 ▲포르투갈 제2의 도시 ‘포르투’ ▲유럽 대륙의 서쪽 끝으로 유명한 ‘호카곶’ ▲종교적 의미가 깊은 ‘파티마’ 등의 인근 지역을 함께 즐길 수 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오는 12월부터 ▲이집트 카이로 ▲호주 멜버른에도 직항 부정기편을 추가 운항할 예정이다. 신비로운 도시 ‘카이로’와 아름다운 자연의 도시 ‘멜버른’은 그간 직항 항공편이 없었기에 많은 여행객들이 경유해 가야만 했던 여행지였으나, 이번 아시아나항공의 부정기편을 통해 더욱 편리한 여행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부산-싱가포르 노선, 실크에어->싱가포르항공 항공기로 변경 운항
285석의 A330-300 항공기 투입, 좌석량 76% 증대

싱가포르항공은 부산에서 운항중인 자회사 실크에어 항공편을 싱가포르항공의 항공기로 변경해 10월 29일부터 운항할 계획이다.

해당 노선에는 비즈니스 클래스 30석과 이코노미 클래스 255석을 포함해 총 285석을 갖춘 싱가포르항공의 에어버스 A330-300 항공기가 투입될 예정이며, 기존 실크에어의 162석 보잉 737-800]보다 편당 최대 123명의 승객을 추가 수용할 수 있다.

싱가포르항공의 탄 카이 핑 마케팅기획 수석 부사장은 “실크에어가 올해 5월 1일부로 부산 운항을 시작한 이후 부산-싱가포르 노선에 대한 상당한 수요가 있었고, 이를 통해 부산이 한국으로 오가는 또다른 인기 관문임을 확인했다”며, “싱가포르항공을 변경 투입합으로써 기존 실크에어에 비해 좌석량을 76% 가량 늘려 점차 증가하는 부산-싱가포르 노선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키고, 한국-싱가포르 간 여행을 더욱 성장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킬 수 있을 전망이다.

싱가포르항공은 실크에어의 기존 운항 스케줄과 동일하게 매주 4회 부산과 싱가포르를 오가는 항공편을 운항한다.

델타항공, 내년 3월부터 서울-마닐라 직항편 취항

델타항공 오는 2020년 3월부터 서울-마닐라 직항노선에 취항한다. 해당 노선에는 델타항공의 최첨단 기종인 에어버스 A330-900neo가 투입되며, 프리미엄 클래스 좌석인 델타 원 스위트, 델타 프리미엄 셀렉트를 포함하여 델타 컴포트 플러스, 메인 캐빈 좌석까지 네 종류의 좌석 클래스가 모두 제공된다.

에어버스 A330-900neo 신규 기종은 기내에서 2Ku의 고속 인터넷 연결이 가능하며, 비행 중 카카오톡 메신저, 아이메세지, 페이스북 메신저, 왓스앱을 활용한 무료 모바일 문자 송수신이 가능하다.

또 모든 좌석에는 메모리폼 쿠션과 좌석 내 전원 콘센트가 제공되며, 조도 설정이 가능한 은은한 LED 조명, 더욱 넓어진 수납용 선반, 좌석 뒤 스크린을 통해 무제한으로 기내 엔터테인먼트 프로그램 시청이 가능하다.

한편, 델타항공과 대한항공은 조인트벤처 파트너로, 델타항공은 인천공항에서 시애틀, 디트로이트, 애틀랜타, 미니애폴리스 등 4개의 도시로 매일 항공편을 운항 중이며, 대한항공은 시애틀, 샌프란시스코, 라스베이거스, 로스앤젤레스, 호놀룰루, 댈러스, 애틀랜타, 시카고, 뉴욕(JFK공항), 워싱턴DC, 보스턴행 등으로 14편의 직항편을 매일 델타항공과 공동 운항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