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1 11:01 (수)
좀 더 싸게 항공권 사려면 '화요일 출발·목요일 도착'…12% 저렴
상태바
좀 더 싸게 항공권 사려면 '화요일 출발·목요일 도착'…12% 저렴
  • 김초희 기자
  • 승인 2019.08.01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스카이스캐너

여름 휴가철 비행기를 타고 여행을 떠나고 싶지만 항공권이 부담스럽다. 특히 항공권 수요가 가장 많은 8월 초에는 파격적인 특가 항공권도 찾기 힘들다. 하지만 출국·귀국 일정을 잘 활용하면 비교적 저렴한 항공권을 얻을 수 있다.

스카이스캐너의 조사에 따르면, 노선별 차이는 있지만 화요일 출국해 목요일 귀국하는 일정의 항공편 가격이 평균적으로 가장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스카이스캐너가 지난 3년 6개월간(2016년 1월 1일~ 2019년 6월 30일) 한국인 여행객에게 인기 있는 여행지 상위 20곳의 검색 데이터 수억 건의 항공권을 분석한 결과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같은 노선이라도 화요일에 출발해서 목요일에 도착하는 일정의 항공권 가격은 해당 노선의 평균 가격보다 12%가량 낮았다.

이어 수요일 출발-수요일 도착, 월요일 출발-목요일 도착하는 항공권 가격이 평균 가격 대비 각각 11%, 10%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스카이스캐너에서 한국인 인기 여행지인 베트남 다낭의 항공권 가격(7월 29일 검색 기준, 왕복가격)을 검색해본 결과, 8월 6일(화)에 출국해 15일(목) 귀국하는 항공권 가격(388,498원)은 8월 9일(금)에 출발해서 18일(일)에 도착하는 항공권 가격(441,498원)보다 14%가량 낮았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