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Z 평화의길’ 고성 지역 단체 방문 23일부터 운영

정하성 기자l승인2019.07.09l수정2019.07.09 11:4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고성 통일전망대

남북분단 이후 한반도 평화관광 시대를 여는 상징으로서 개방, 인기가 높은 ‘DMZ 평화의길’ 고성 지역의 단체방문객 운영이 오는 23일부터 시작된다.

‘DMZ 평화의길’은 인위적 개발을 최소화한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체험할 수 있는 데다 전문 해설사의 안내와 군부대의 안전한 경호가 함께 진행돼 인기가 높다. 특히 DMZ 도보관광 코스의 평균 경쟁률은 12대1에 달한다.

이에 한국관광공사, 문화체육관광부, 5개 정부부처 및 3개 지자체는 국민들의 참여 기회를 넓히기 위해 ‘DMZ 평화의길 고성 지역의 단체방문객 운영'을 추진했으며, 고성 B코스(버스관광 코스)에 한해 개인과 단체 접수를 회당 40명씩 배분하는 것으로 군부대와 협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또한 기존 금강산전망대 외에 ‘DMZ박물관’을 코스에 포함시켜 관광객 만족도를 제고할 계획이다.

방문 희망자는 공사의 ‘DMZ 평화의길’ 누리집 ‘고성 B코스’의 ‘단체접수’를 선택 후 원하는 방문일자를 신청하면, 선착순으로 안내센터의 담당자가 가능한 일정을 조정하는 절차로 진행된다.

단체관광 신청자는 휴대폰 본인인증 후 최소 5명에서 최대 40명까지 방문자 명단을 시스템에 등록하면 된다.

또한 방문 당일 결원이 발생해도 현장에서 신분증을 확인 후 회차별 80명의 인원을 채워 탄력적으로 진행하는 방안도 관계기관과 협의 중이다.

한편, DMZ 평화의길은 지난 4월27일 고성 지역을 시작으로 6월1일 철원 지역이 개방됐고, 참가자들의 좋은 반응과 함께 파주 지역도 9월 운영을 목표로 준비 중에 있다.

 


정하성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플러스

정하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 : (주)태건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5-87-36240  |  개인정보책임자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성란
발행인·편집인 유경훈  |  서울시 종로구 송월길 136 301호  |  대표전화 : 02-326-0002  |  webmaster@tournews21.com
투어코리아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종로 라 00420(등록연월일 2009년12월14일)
투어코리아뉴스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491(등록·발행연월일 2014년12월18일)
Copyright © 2009 - 2019 투어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