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1 12:06 (월)
곡성에서 만나는 레알 꽃길 '인피오라타' 기대감 UP!
상태바
곡성에서 만나는 레알 꽃길 '인피오라타' 기대감 UP!
  • 김지혜 기자
  • 승인 2019.05.10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성군, 세계장미축제기간 중 인피오라타 꽃길 선보일 예정
▲ 이탈리아 인피오라타 사진/사진, 곡성군

사랑하는 이와 함께 아름다운 꽃길을 걸어보는 것은 어떨까. 곡성에서는 사랑하는 이에게 꽃길을 걷게 해준다는 약속을 지킬 수 있다.

곡성군은 제9회 세계장미축제 기간인 오는 17일부터 26일 간 곡성군이 축제장 인근 하천변에 인피오라타 꽃길을 조성한다. ‘인피오라타’란 ‘꽃을 따다, 꽃으로 장식하다’라는 뜻의 이탈리아어로 길 바닥을 꽃으로 장식하는 것을 말한다.

이탈리아 젠차노에서 열리는 꽃 축제에서 유래한 것인데 굳이 이탈리아까지 가지 않아도 이제 곡성군에서 이탈리아 감성을 듬뿍 느낄 수 있다.

▲ 이탈리아 인피오라타 사진/사진, 곡성군

장미축제답게 곡성군은 장미를 주제로 폭 2.5m, 길이 25m 규모의 인피오라타 꽃융단길을 조성한다. 현재 도안 작업이 완료되었으나 곡성군은 관람객들의 기대감을 높이기 위해 극비에 부치고 있다.

완성된 도안대로 17일에는 길바닥에 밑그림이 그려질 예정이다. 18일부터는 주민들이 도안에 맞춰 설치 퍼포먼스를 펼치게 된다. 장미축제를 찾는 관광객들은 평범한 하천 길바닥이 꽃길로 변신하는 과정을 지켜볼 수 있을 것이다. 설치가 끝나면 장미축제 마지막 날인 26일까지 전시상태를 유지한다.

군 관계자는 “아직 우리나라에는 생소한 ‘인피오라타 꽃길’에서 어디에도 없는 인스타그램 인생샷을 남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