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7 14:14 (수)
곡성, 형형색색 장미의 매혹에 빠지다!
상태바
곡성, 형형색색 장미의 매혹에 빠지다!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9.05.08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성세계장미축제 5월 17~26일 열흘간 열려

눈부시게 반짝이는 5월, 꽃의 여왕 ‘장미’의 매혹에 빠져보자. 형형색색 수억만 송이 장미가 뿜어내는 향기와 낭만, 꿈같이 아름다운 풍광을 선사하는 ‘곡성세계장미축제’가 5월17일부터 26일까지 열흘간 곡성섬진강기차마을에서 펼쳐진다.

▲ 사진-곡성군 제공

1004종, 수억만 송이가 빚어낸 장미꽃들이 제각각 고운 자태와 고운 빛깔을 뽐내니 축제장 곳곳은 그대로 훌륭한 포토존이 된다. 어디서 찍어도 감성 충만한 인증샷을 남길 수 있는 것.

게다가 장미 꽃 길 따라 내딛는 걸음걸음 장밋빛향기가 코끝을 자극하고, 장미꽃밭을 배경으로 풍성한 문화공연이 잇따라 펼쳐져 축제장 곳곳을 로맨틱한 분위기로 물들인다.

너무나 사랑스런 분위기에 다채로운 이벤트까지 더해지니 한번 축제장에 들어서는 순간 좀처럼 발걸음을 떼기 쉽지 않다. 그래서인지 곡성장미축제는 관람객이 머무는 시간이 길기로 유명하다.

또 젊은 연인들이 가장 가보고 싶은 축제, 우리나라 흑자 축제 전국 1위 등 각종 타이틀을 거머쥐며 축제장을 찾는 여행객 수도 매해 최고치를 갈아치우고 있다.

5월, 감성 충만 행복여행지는 ‘곡성세계장미축제’다.

▲ 사진-곡성군 제공

<사진 곡성군 제공>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