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5 18:12 (수)
여행용품 업체 ‘트래블메이트’ 여행시장 넘본다!..테마여행상품 첫 출시
상태바
여행용품 업체 ‘트래블메이트’ 여행시장 넘본다!..테마여행상품 첫 출시
  • 조성란 기자
  • 승인 2019.01.18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식여행부터 카페여행까지 100여개 이상 테마여행 기획

여행용품 업체 트래블메이트가 ‘테마여행’ 상품을 출시, 여행시장 사업에 진출하며 사업 확대에 나섰다.

트레블메이트는 지난 17일 크리에이티브 여행 콘텐츠 제작사 투어버킷의 위트립스(We Trips)와 함께 다채로운 테마와 콘셉트로 구성된 취향저격 ‘테마여행’ 상품을 출시했다.

트래블메이트 측은 “설립 이래 최초로 ‘테마여행’ 상품을 출시하고 ‘여행상품’ 사업에 첫 신호탄을 솼다”며 “단순히 유명 관광 코스를 밟고 돌아오는 여행에서 벗어나, 개개인의 다양한 취향을 여행상품에 담기 위해 노력한 만큼 기존 여행용품 사업과 시너지기 기대된다”며 여행시장 진출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쳤다.

 

트래블메이트는 현재 미식여행부터 카페여행까지 다양한 테마의 100여 개의 콘텐츠 테마여행을 기획 및 제작하고 있다. 그 중 ‘고독한 미식가 맛집여행’은 일본드라마 <고독한 미식가> 팬들을 겨냥한 미식 여행 일정으로 눈길을 끈다. 드라마에 나온 총 80여 개의 식당 중 24개만을 엄선해 코스를 기획했으며, 4명이 한 팀이 되어 각자 가고 싶은 식당을 함께 다닐 수 있는 소셜 다이닝 미식여행으로 먹거리를 좋아하는 사람들의 발길을 이끈다.

직접 차량을 운전해 세계 최대의 모래섬인 프레이저 아일랜드 곳곳을 탐험하는 ‘호주 아웃백 자동차 여행’은 정글, 호수, 사막을 누비며 호주 특유의 여유를 즐길 수 있는 오프로드 자동차 여행으로 이색 액티비티 활동에 관심 많은 사람들을 사로잡을 수 있다.

‘카페 멘토링 여행’은 이름 그대로 10년 경력의 바리스타 트레이너인 김유리가 함께하는 멘토링 여행이다. 디저트 카페로 유명한 일본의 주요 카페와 그릇거리인 갓파바시를 함께 다니며 아이디어를 주고받을 수 있어 카페 예비 창업자들이 눈여겨보면 좋은 여행이다.

또한 패키지여행과 자유여행의 장점만을 섞은 것은 눈에 띈다. 특히 가이드, 이동, 숙박, 항공 등 편리한 패키지여행 서비스와 단체로 즐기면 더욱 재미있는 코스를 제공하되, 쇼핑센터 방문처럼 불편한 옵션들은 없애는 등 소비자 니즈를 적극 반영했다.

소모적인 시간이 없는 만큼 여행자들은 타이트한 일정을 벗어나 온전히 개인의 취향에 따른 자유로운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중점을 뒀다.

또한 출발 전에는 여행 호스트와 함께 여행 일정에 대한 사전 설명회를 진행해 이해도를 높이고, 여행 후에도 지속적인 소통이 가능한 커뮤니티로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테마여행 오픈을 기념해 트래블메이트는 오는 29일까지 깜짝 이벤트도 진행한다. 자신만의 개성있는 테마여행을 기획한 사람들 중 추첨을 통해 선정된 1팀에게는 200만원 상당의 ‘고독한 미식가 맛집여행’ 여행권을 증정하고, 이 외 10만원 상당의 캐리어, 5만원 상당의 여행용품 세트 등 푸짐한 선물을 제공한다.

트래블메이트 관계자는 “앞으로도 여행레저 문화를 이끄는 라이프스타일 플랫폼으로서 차별화된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시도를 꾸준히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한편, 2001년 온라인 쇼핑몰로 출발한 트래블메이트는 3,000여 개 이상의 여행 용품을 디자인 및 제조, 수입 판매하는 대한민국 최초의 여행 편집숍이다. 여행자에 특화된 서비스와 다양한 여행용품으로 동종업계 매출 및 시장점유율 1위를 점유하고 있으며, 지난해 2월부터 루이까또즈를 전개하는 태진인터내셔날의 계열사 브랜드로 함께하고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