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19:24 (화)
‘의림지 역사박물관’, 8일 개관식
상태바
‘의림지 역사박물관’, 8일 개관식
  • 김초희 기자
  • 승인 2019.01.07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북도 제천시를 대표하는 문화재 의림지의 역사와 문화를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는 ‘의림지 역사박물관’이 오는 8일 오후 개관식을 갖고, 9일부터는 본격적으로 일반 관람객을 맞이한다.

의림지 역사박물관/사진=제천시

의림지 역사박물관은 고대에 축조된 저수지인 ‘제천 의림지와 제림(명승 제20호)’주제로 하는 전문박물관이다. 박물관은 사업비 총 162억 원을 투입하여 지하 1층 지상 2층 연면적 4635㎡ 규모로 최근 완공됐다.

박물관은 제천의 역사와 함께 의림지가 어떻게 만들어졌고 천년 이상 어떻게 유지되었으며, 오늘날에는 어떻게 농경지에 물을 공급하고 그 주변 자연환경 속에서 어떤 동·식물들이 서식하고 있는지 등을 상세히 다루고 있다.

개관 기념 특별프로그램으로는 기획전시 ‘그리운 제천의 옛 모습’과 ‘제천시민이 함께 만든 의림지 역사박물관 사진전’이 오는 5월 31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방학 시즌을 맞아 1월 매주 토요일에는 제천의 역사문화를 체험하는 ‘겨울방학 어린이 박물관 체험교실’이, 매주 일요일에는 ‘일요 박물관 시네마’가 각각 진행된다.

이밖에 상설프로그램으로는 야외전통놀이체험과, 1일 2회 상설 전시해설이 준비되어 있어, 의림지를 방문하는 가족이 함께 체험활동을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관람 시간은 아침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휴관일은 매주 월요일이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의림지 역사박물관이 제천시민의 문화향유 기회를 높이고 그 동안 청풍으로 집중됐던 관광객을 시내로 유입하는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박물관이 시민을 비롯한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고 다시 찾는 박물관이 될 수 있도록 운영 및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으니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