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9 19:08 (금)
여행은 인천이지!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인천 여행지 '4곳'
상태바
여행은 인천이지!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인천 여행지 '4곳'
  • 김지혜 기자
  • 승인 2019.01.04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2020 한국관광 100선, 차이나타운, 송도센트럴파크, 소래포구, 월미도

인천펜타포트음악축제 2019 문화관광축제‘유망축제’ 8회 연속 선정

▲ 월미도 등대길

인천 월미도와 소래포구가 ‘2019~2020 한국관광 100선’에 새롭게 선정됐다.

인천관광공사는 차이나타운, 송도센트럴파크, 소래포구, 월미도 등 4곳이 ‘2019~2020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됐으며, 인천펜타포트음악축제가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표한 2019년 문화관광축제 ‘유망축제’로 8회 연속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한국관광 100선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2013년부터 한국을 대표하는 관광 명소를 2년에 한 번씩 선정·발표하고 있으며, 이번 한국관광 100선에는 월미도가 처음으로 추가돼 월미도 등대길 등이 인천을 대표하는 관광 명물로 주목 받았다.

차이나타운은 그동안 모두 3번에 걸쳐 선정돼 인천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자리매김했으며, 송도 센트럴파크는 최근 2회에 걸쳐 연속으로 선정돼 새롭게 떠오르는 인천 명소로 이름을 올렸다.

▲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문화관광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지역축제 중 우수한 축제를 선별해 매년 문화관광축제로 지정하여 지원하고 있는 사업으로, 인천펜타포트음악축제는 2012년부터 2019년까지 8년 연속 ‘유망축제’로 선정됐다.

인천펜타포트락페스티벌은 국내 최초의 아웃도어 락 페스티벌로 올해 14회를 맞이하는 인천의 대표 축제이다. 펜타포트락페스티벌을 중심으로 신진 아티스트 발굴 및 인천 곳곳을 찾아가는 지역 아티스트 공연을 진행하고 있으며, 인천의 라이브클럽 등을 통해 시민들과의 소통을 이어오고 있다.

또 인천 시민 할인, 지역 소외계층 초청, 인천 사회경제적 기업 참여, 편의시설 확충 등 안정적인 축제로 성장했다. 2018년 기준으로 8만 9,000여 명이 방문한 펜타포트락페스티벌의 경제적 파급효과는 약 214억 원에 달한다. 올해는 8월에 개최 될 예정이다. <사진=인천관광공사>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