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6 13:21 (화)
국립고궁박물관, 10월 매주 수요일 ‘국악’ 공연
상태바
국립고궁박물관, 10월 매주 수요일 ‘국악’ 공연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8.10.08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고궁박물관은 10월 매주 수요일(10일, 17일, 24일, 31일) 오후 3시에 상설공연 ‘한 주의 쉼표, 고궁 음악회’를 2층 로비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 주의 쉼표, 고궁 음악회’는 매주 수요일 개최하는 무료 공연 행사다.

10월 공연의 주제는 ‘우리 음악이 가진 본연의 멋과 소리를 보여주는 음악회’로 소리, 가야금, 아쟁, 타악 등 다양한 악기와 프로그램 구성을 통해 국악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국가무형문화재 제45호 대금산조 이수자 김원식,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심청가 이수자 이다연을 비롯하여 전통악기 연주자(아쟁 현정아, 가야금 김민지, 타악 도경환, 김규리)들이 참여해 공연의 풍성함을 더할 계획이다.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은 “이번 공연을 관람하고자 방문하는 국내외 관람객들이 박물관이 문화유산을 다루는 공간일 뿐 아니라 볼거리, 즐길 거리가 풍성한 문화의 공간이자, 짙어지는 가을의 정취도 느낄 수 있는 휴식의 공간으로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