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00:02 (화)
제14회 김삿갓문학상에 김남조 시인 선정
상태바
제14회 김삿갓문학상에 김남조 시인 선정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8.08.29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 14회 김삿갓문학상을 수상한 김남조 시인

[투어코리아] 영월문화재단이 김삿갓(난고 김병연)의 문학적 업적과 시(詩) 정신을 기리기 위해 주최하는 ‘제14회 김삿갓문학상’ 수상자로 김남조 시인이 선정됐다.

수상작은 지난해 발간된 시집 ‘충만한 사랑’이다.

김삿갓문학상심사위원회(위원장 문효치)는 ‘충만한 사랑’에서 절실하게 그리워진 시간들이 미학적 문양(紋樣)으로 천천히 번져오는 과정을 아름답게 담아내고 있다고 평했다.

김남조 시인은 “좋은 작품, 좋은 시인이 많고 많음을 잘 알고 있기에 어느 시인의 좌석에 앉아 그의 수저를 쥐고 앉게 된 경우처럼 여겨져 수상이 감사하면서도 혼란스럽다.”며 “자유의 시인, 시인의 자유라는 시 정신의 중심적 계보를 세우신 시인 김삿갓의 큰 문학을 흠모하고 기념하는 상을 수상하게 돼 과분하고 영광스럽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김남조 시인은 1950년 연합신문이 주최한 시 ‘잔상’으로 등단해 첫 시집 ‘목숨’ 등그동안 30여 권의 시집을 출간했다. 현재 숙명여자대학교 명예교수, 대한민국 예술원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시상식은 10월 5일 영월 김삿갓문학관에서 열리는 제21회 김삿갓문화제 개막식에서 가질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