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관광지, ‘물’ 있는 곳이 최고”

관광공사, T맵 빅데이터로 본 인기 관광지 ‘해수욕장’, ‘폭포·계곡’ 등 정하성 기자l승인2018.07.11l수정2018.07.11 11:0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투어코리아] 한국관광공사(이하 공사)와 SK텔레콤이 공동으로 스마트폰 기반 내비게이션 ‘T맵(티맵)’의 최근 3년간 검색량 기준 광역지자체별 여름철 ‘인기 관광지’를 분석한 결과, ‘해수욕장’이 1위였다. 많이 찾은 전국 해수욕장 50곳 중 낙산해변, 협재해변 등 강원도 및 제주도 내 해수욕장이 상위권을 기록했다.

▲ 강원 고성 송지호해변/사진=관광공사

이어 ‘수영장·놀이시설’, ‘폭포·계곡·동굴’, ‘박물관·기념관·미술관·과학관’ 등의 순이었다.  이중 캐리비안베이, 김해롯데워터파크와 같은 실내 ’수영장·놀이시설’의 경우 2015년 대비 2017년에는 10.7% 증가하는 등 여름철 관광지로서의 인기는 여전했다.

▲ 전북 완주 운일암반일암/사진=관광공사

또 광명동굴, 재인폭포 등 ‘폭포·계곡·동굴’ 및 동막해수욕장캠핑장, 석모도자연휴양림 등 ‘캠프장·자연휴양림’의 방문 건수도 2015년 대비 2017년에는 각각 58.6%, 48.1% 늘어났다.  

과천과학관, 경기도어린이박물관 등 가까운 ‘박물관·기념관·미술관·과학관’ 및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신한카드 판스퀘어 등 ‘전시장·공연장’과 같은 실내문화시설 방문 건수도 2015년 대비 각각 169.3%, 186.3%로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근거리, 당일치기 등의 ‘여행의 일상화’ 경향을 읽을 수 있었다.

여기에 여행예능프로그램 및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단골 콘텐츠인 ‘맛집’ 도 이번 T맵 데이터에서 상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삼계탕 및 냉면, 밀면, 막국수와 같은 면류 등 여름철 특화 음식점들이 지역별로 인기 목적지로 나타났다.

한국관광공사 관계자는 “최근 3년간의 방문 추이를 살펴본 결과 각 지자체별 인기관광지들이 올 여름에도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정하성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플러스

정하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 : (주)태건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5-87-36240  |  개인정보책임자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성란
발행인·편집인 유경훈  |  서울시 종로구 송월길 136 301호  |  대표전화 : 02-326-0002  |  webmaster@tournews21.com
투어코리아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종로 라 00420(등록연월일 2009년12월14일)
투어코리아뉴스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491(등록·발행연월일 2014년12월18일)
Copyright © 2009 - 2018 투어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