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곡박물관, ‘단오 세시풍속 체험행사’개최

6월 16일~6월 17일…단오부채 꾸미기, 향 주머니 만들기 등 김채현 기자l승인2018.06.12l수정2018.06.12 10:5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투어코리아] 울산대곡박물관은 16일부터 17일까지 이틀간 ‘여름맞이 단오 세시풍속 체험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음력 5월 5일(6월 18일) 단오는 수릿날, 중오절이라고도 하는데, 1년 중에 양기가 가장 왕성한 날이라고 해서 큰 명절로 여겨졌다. 이에 단오에는 모내기를 끝내고 벼가 잘 자라기를 바라는 마음과 여름을 잘 보내기 위한 염원을 담은 다양한 세시풍속이 이루어졌다.

 

이번 ‘단오 세시풍속 체험행사’에서는 단옷날 궁중에서 부채를 제작해 임금이 신하들에게 하사했던 풍습을 따라 ‘단오부채 꾸미기’와 창포물에 머리감기, 약쑥과 익모초 뜯기 등 향이 강한 풀들로 액운을 막았던 풍습을 변형하여 ‘향 주머니 만들기’가 진행된다. 박물관 앞마당에서는 고리던지기, 투호놀이, 굴렁쇠놀이 등 전래 놀이도 체험할 수 있다.

행사 참여는 울산대곡박물관 관람객 누구나 당일 현장에서 가능하며,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된다.

울산대곡박물관 관계자는 “박물관으로 나들이 오셔서 단오 풍속을 체험하고 건강한 여름을 보내길 기원해 보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김채현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플러스

김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 : (주)태건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5-87-36240  |  개인정보책임자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성란
발행인·편집인 유경훈  |  서울시 종로구 송월길 136 301호  |  대표전화 : 02-326-0002  |  webmaster@tournews21.com
투어코리아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종로 라 00420(등록연월일 2009년12월14일)
투어코리아뉴스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491(등록·발행연월일 2014년12월18일)
Copyright © 2009 - 2018 투어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