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00:02 (화)
다도해 품은 전남 완도자연휴양림 15일 개장
상태바
다도해 품은 전남 완도자연휴양림 15일 개장
  • 이태형 기자
  • 승인 2018.05.13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다도해가 보이는 전남 완도자연휴양림

[투어코리아] 국내 최대 난대림 자생지인 완도수목원에 조성한 전남 완도자연휴양림이 완공돼 15일 개장식을 갖는다,

완도자연휴양림은 지난 2013년부터 5년 동안 52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관리동인 방문자센터 1동, 숲속의 집 10동,물놀이장, 숲속 놀이터, 전망데크, 산책로 등을 갖췄다.

완도자연휴양림에는 붉가시나무, 동백나무 등 산소 배출량이 많은 난대수종들이 자생하고 있으며, 해발 340여m에 위치해 객실에서 청정바다를 한눈에 볼 수 있고, 이른 아침에는 해돋이 구경도 가능하다.

완도명산인 해발 644m의 상왕봉을 난대숲길을 따라 왕복 1시간 만에 등산할 수도 있다. 신지명사십리, 완도타워도 완도자연휴양림과 가깝다.

한편 15일 개장식에는 개장식에는 윤영일 국회의원, 신우철 완도군수, 김형완 서부지방산림청장 등 각계 대표자, 인근 휴양림을 운영 관계자, 완도 군민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