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탈출] 아시아에서 가장 공기가 맑은 ‘싱가포르’

공기 맑은 청정 여행지④...숨 쉬는 것만으로 힐링! 조성란 기자l승인2018.03.06l수정2018.03.06 17:4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싱가포르 보타닉 가든ⓒ싱가포르관광청

[투어코리아] 아시아권에서 가장 공기 질이 좋은 곳으로 꼽힌 ‘싱가포르’. 도시국가라는 인상이 강해 자연과 거리가 멀 것 같지만 사실, 싱가포르는 국토의 50%이상이 ‘녹지’인데다, 63개의 섬, 300개의 공원이 있어 최고의 자연과 야생을 만날 수 있는 청정 여행지다.

특히 깨끗한 공기를 실컷 들이마시며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는 대표 ‘청정 스팟’으로는 ▲풀라우 우빈 ▲가포르 보타닉 가든 ▲서던 리지스 ▲페이버 산(Mount Faber) 등을 추천한다.

▲ 페이버 산(Mount Faber) ⓒ싱가포르관광청

* 훼손되지 않은 자연 즐기는 ‘풀라우 우빈’

싱가포르 본토 북서쪽의 조호해협(Straits of Johor)에 자리한 ‘풀라우 우빈(Pulau Ubin)’은 훼손되지 않은 자연을 만날 수 있는 곳이다. 특히 채 100명도 되지 않는 마을 주민들이 평화롭게 모여 살고 있어, 싱가포르에 남은 마지막 ‘캄퐁(말레이어로 마을)’으로 불리는 곳으로, 한 박자 느리고 소박한 삶이 더욱 매력적으로 다가오는 곳이다.

▲ 풀라우 우빈 ⓒ싱가포르관광청

이 곳에는 멸종 위기의 새들과 다양한 동식물들이 서식하고 있어 생태여행을 즐길 수 있다. 가장 인기 있는 곳은 산호초로 이루어진 ‘첵 자와(Check Jawa) 갯벌’로, 군소, 멍게, 문어, 불가사리, 성게, 해면 동물을 비롯해 다양한 해양 생물들이 서식하고 있다.

풀라우 우빈에 찾아가려면 창이 포인트 페리 터미널(Changi Point Ferry Terminal)에서 10분간 범보트를 타면 된다.

▲ 풀라우 우빈 ⓒ싱가포르관광청
▲ 풀라우 우빈 ⓒ싱가포르관광청

* 싱가포르 최대 공원 ‘싱가포르 보타닉 가든’

면적 82헥타르에 달하는 싱가포르 최대 공원 ‘싱가포르 보타닉가든(Singapore Botanic Gardens)’은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에 등재돼 있는 싱가포르의 자랑거리다.

150년 이상의 역사를 지닌 이곳은 싱가포르에서 가장 오래된 정원으로, 6만 종 이상의 식물과 난초를 만날 수 있을 뿐 아니라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신기한 새들도 가득하다.

▲ 싱가포르 보타닉 가든ⓒ싱가포르관광청

구불구불한 오솔길 따라 자연스럽게 심어져 있는 식물들을 구경하며 걷는 것만으로도 힐링이 되는 이 곳에tj는 국립난초원(National Orchid Garden), 힐링 가든(Healing Garden), 야곱발라스 어린이 정원(Jacob Ballas Children’s Garden) 등 다양한 테마 공간이 있어, 또다른 재미를 발견할 수 있다.

▲ 싱가포르 보타닉 가든ⓒ싱가포르관광청

특히 힐링 가든에는 실제 치유효과가 있는 약초들이 있어 여행으로 피곤해진 여행자에게 제격이다.

관람 시간은 오전 5시부터 밤 12시까지며, 매주 토요일 오전 9시부터 공원 내 부속 가든을 돌아보는 무료 가이드 투어(영어)가 진행된다.

▲ 싱가포르 보타닉 가든ⓒ싱가포르관광청

* 도심 벗어나 자연 즐기는 ‘서던 리지스’

‘서던 리지스(Southern Ridges)’는 도심을 벗어나 싱가포르 자연을 좀 더 가까이에서 만나고 싶은 이들을 위한 추천 여행지다.

나무 위를 연결해놓은 산책로 캐노피 워크,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호트 파크, 물결치는 듯한 아름다운 나무다리 ‘헨더슨 브리지’, 라브라도 자연 보호구역 등으로 구성돼 있어, 10km의 산책로를 따라 걸으며 아름다운 숲 속 풍광과 자연의 소리를 들을 수 있다. 또 이 곳에서 살아가는 다양한 동물과 식물도 관찰할 수 있다.

이외에도 싱가포르 남부에 우뚝 솟은 페이버 산(Mount Faber)에 올라보자. 산에 오르려면 센토사에서 케이블카를 타거나, 서던 리지스에서 이어지는 산책로를 따라
4km 가량 걸으면 된다. 산 정상에선 싱가포르의 멋진 풍광이 360도로 시원스럽게 펼쳐진다.

▲ 서던 리지스(Southern Ridges) ⓒ싱가포르관광청

조성란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플러스

조성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라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 : (주)태건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105-87-36240  |  개인정보책임자 및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성란
발행인·편집인 유경훈  |  서울시 종로구 송월길 136 301호  |  대표전화 : 02-326-0002  |  webmaster@tournews21.com
투어코리아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종로 라 00420(등록연월일 2009년12월14일)
투어코리아뉴스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491(등록·발행연월일 2014년12월18일)
Copyright © 2009 - 2018 투어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