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4 12:06 (금)
‘여주 세종대왕릉’, 11월부터 관람 일부 제한
상태바
‘여주 세종대왕릉’, 11월부터 관람 일부 제한
  • 김채현 기자
  • 승인 2017.10.24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대왕역사문화관˙효종대왕릉은 내년 연말까지 무료 개방
▲ 사진 / 문화재청 제공

[투어코리아] 옛 모습을 되찾기 위한 정비 사업 진행으로 여주 영릉(英陵, 세종대왕릉)의 관람이 오는 11월 1일부터 내년(12월 31일)까지 일부 제한된다.

이번 일부 관람 제한은 조선왕릉의 세계유산 등재에 따른 정비 사업 실시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 차원이다.

관람 제한 구역은 세종대왕릉 전역이다. 다만, 세종대왕릉 봉분이 있는 능침구역은 참배를 원하는 관람객을 위해 효종대왕릉과 세종대왕릉을 연결하는 산책로인 ‘왕의 숲길’을 통해 개방한다. ‘왕의 숲길’을 이용해 참배할 경우 걸어서 40분 정도가 소요된다.

또한, 세종대왕역사문화관과 효종대왕릉은 현재와 같이 개방하며, 2018년 12월 31일까지 무료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