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1-29 16:25 (수)
정읍 내장산 단풍 즐겨볼까! 20일쯤 첫 단풍...단풍 절정은 11월 초
상태바
정읍 내장산 단풍 즐겨볼까! 20일쯤 첫 단풍...단풍 절정은 11월 초
  • 유규봉 기자
  • 승인 2017.10.13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내장산 전망대에서 내려다본 단풍 절정기의 모습

[투어코리아] 가을색이 짙어지는 요즘, 슬슬 단풍놀이에 나서려는 사람들의 마음이 분주하다. 단풍 명소 중 한 곳은 정읍 내장산으로 단풍 나들이를 떠나보자. 올해 내장산의 첫 단풍은 10월 20일, 절정은 11월 8일께가 될 전망이다.

단풍 절정을 맞을 무련 내장산에은 물감을 뿌려놓은 듯 만산홍엽으로 타오르며 감탄을 자아낸다.

내장산에는 우리나라에 자생하고 있는 단풍나무 중 당단풍과 좁은 단풍, 털참단풍, 고로쇠, 왕고로쇠, 신나무, 복자기 등 11종이 서식하고 있다. 전국 최고 단풍명소로 이름을 떨치는 이유이다.

특히 내장산 단풍은 잎이 작고 빛깔이 진한 핏빛이 인상적으로, 아기 조막손처럼 작아 ‘애기단풍’이라 부른다.

▲ 단풍으로 물든 우화정 풍경

한편, 올해는 단풍 나들이는 한결 수월해 질 전망이다. 지난 2014년 내장산국립공원이 전북도가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대표 관광지 육성사업’에 선정돼 기반 조성 사업이 추진됐기 때문이다. 정읍시는 2015년부터 2019년까지 102억원(국비20, 도비52.5, 시비29.5)의 예산이 투자되는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2015~2016년까지 24억원(도비20, 시비4)을 투입해 내장산국립공원 백년대계사업과 조선왕조실록 보존 터(용굴암) 탐방로 정비, 우화정 화장실 신축 등 9건을 완료했다.

또 올해는 19억8천만원을 들여 조선왕조실록 보존터(은적암) 탐방로 정비와 내장산국민여가캠핑장 시설 확충, 정읍사 스토리 전망대 조성 등의 사업을 추진 중이다. 시는 이들 사업을 단풍 성수기 이전 완료할 계획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