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2 19:45 (목)
알프스 하동 레일바이크 13일 개통
상태바
알프스 하동 레일바이크 13일 개통
  • 유규봉 기자
  • 승인 2017.05.04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 알프스 하동의 새로운 레저스포츠 명소로 떠오를 관광 테마형 레일바이크가 오는 13일 북천 꽃양귀비 축제에 맞춰 개통된다.

하동 레이바이크는 1.2㎞의 이명터널을 포함해 옛 양보역에서 북천역까지 5.3㎞ 구간에  4인승 45대와 2인승 25대 등 최신형 레일바이크 70대가 운행된다.

운행방식은 옛 북천역 매표소에서 기관차 1량·객차 2량으로 된 관광열차에 승객을 태워 옛 양보역으로 이동한 뒤 북천역 방향으로 달린다.

 

레일바이크는 관광열차를 타는 옛 북천역을 기준으로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하루 6차례 운행되며, 운행 시간은 열차 이동시간 15분과 레일바이크 30∼35분을 합쳐 1시간 가량 소요된다.

탑승료는 평일 성인 기준으로 2인승 2만원(휴일 2만 5000원), 4인승 2만 5000만원(휴일 3만원)이며, 국가유공자와 관내 장애인은 50%, 하동군민과 관외 장애인은 30%의 할 인해준다.

레일바이크 운행 구간은 주변 경관이 뛰어난 데다 1.2㎞의 이명터널에 형형색색의 경관조명이 설치돼 즐거움을 더한다.

 

또한 북천역 일원에서는 봄 꽃양귀비 축제와 가을 코스모스·메밀꽃축제가 열려 볼거리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현대 문학사에 큰 족적을 남긴 이병주문학관이 위치해 아이들에게 문학의 꿈을 심어줄 수 있다.

이명산 자락에는 아름드리 편백나무 휴양림이 조성돼 레이바이크도 타고 주변에서 여유로운 산책을 하며 힐링하기에 안성맞춤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투어코리아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