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4 17:44 (수)
에어서울, 올해 첫 캐빈승무원 공채..채용규모 100여명 선
상태바
에어서울, 올해 첫 캐빈승무원 공채..채용규모 100여명 선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7.04.04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 에어서울이 2017년 첫 캐빈승무원 공개채용을 시작, 오는 21일 오후 6시까지 자사 채용사이트를 통해 원서접수에 들어갔다.

채용 규모는 신입(인턴)·경력 모두 포함해 100명 이내다. 지원자는 서류전형과 1·2차 면접전형, 신체 및 체력검사 등을 거쳐 최종 합격자는 7월 이후 입사하게 된다.

지원 자격은 내년 2월 졸업예정자를 포함한 전문학사 이상 학력 소지자이며, 경력직 지원자는 비행 경력이 2년 이상이어야 한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올해 항공기가 2대 추가로 도입되면서 신규 노선도 4개 정도 늘어날 예정이기 때문에 이에 따른 적정 인원을 선발할 것”이라며, “열정과 개성 가득한 인재들의 도전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에어서울은 지난해 캐빈승무원 공채 시에는 약 1만 명의 지원자가 몰려 20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