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4 07:36 (금)
전통 명절 ‘설날’, 4대 궁·종묘·조선왕릉 무료 나들이!
상태바
전통 명절 ‘설날’, 4대 궁·종묘·조선왕릉 무료 나들이!
  • 김채현 기자
  • 승인 2017.01.19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복궁 온돌방체험 및 세배드리기 / 문화재청 제공

[투어코리아] 전통 명절인 ‘설날’인 오는 28일엔 가족과 함께 유서 깊은 고궁과 왕릉으로 나들이에 나서보자. 설날 당일 전 국민을 대상으로 4대궁·종묘, 조선왕릉이 무료개방(창덕궁 후원 제외) 돼 차례 지내고 난 후 가볍게 나들이에 나서기 좋다.

이와 함께 월요일이 정기휴일인 창덕궁·창경궁·덕수궁·조선왕릉과 세종대왕·현충사·칠백의총·만인의총은 대체공휴일인 30일(월요일)에 개방된다. 또한 평소 예약제로 운영되는 종묘는 설 연휴 기간(1월27~30일)에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 덕수궁 윷놀이/ 문화재청 제공

설 연휴 기간 중 온 가족이 다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설맞이 문화행사도 풍성하게 마련된다. 경복궁 집경당에서는 오는 28~29일 이틀간 전각 아궁이에 불을 피워 온돌을 체험하며 어르신께 세배를 드리고 덕담을 나누는 ‘온돌방 체험과 세배드리기 행사’가 열린다.

또한, 국립고궁박물관에서는 28일 설날에 지하 1층 로비 무대에서 오후 3시부터 4시까지 판소리 드라마 ‘심학규 이야기’가 펼쳐진다.

덕수궁과 영릉(세종대왕유적관리소, 경기도 여주시), 현충사(충청남도 아산시), 칠백의총(충청남도 금산군)을 방문하면 윷놀이·투호 등의 전통놀이를 즐길 수 있다.

▲ 덕수궁 투호 체험/ 문화재청 제공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