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30 21:17 (금)
카타르항공, 인기 취항지 10개 노선 강화
상태바
카타르항공, 인기 취항지 10개 노선 강화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5.04.27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테네 주 21회, 자그레브 주 7회··· 유럽·중동 7개 노선 증편

[투어코리아] 카타르항공은 여행객의 수요 증대에 맞춰 유럽과 중동의 10개 인기 노선을 강화한다.

먼저 카타르항공은 최근 ‘꽃보다 할배’ 촬영지로 인기를 끌고 있는 아테네(그리스) 노선을 비롯해 ∆자그레브(크로아티아) ∆앙카라(터키) ∆가심(사우디아라비아) ∆타이프(사우디아라비아) ∆바스라(이라크) ∆나자프(이라크) 등 7개 노선을 증편 운항한다.

▲ 그리스 아테네의 풍경

아테네 노선은 오는 6월 1일부터 주 14회에서 21회로, 자그레브 노선은 7월 1일부터 주 5회에서 주 7회로 증편된다. 이스탄불과 함께 터키의 인기 여행지로 꼽히는 앙카라는 7월 3일부터 주 7회 운항을 시작하며, 사우디아라비아의 타이프는 5월 16일부터 주 7회, 가심은 7월 17일부터 주 10회 운항하게 된다.

이와 함께 카타르항공은 여름휴가 기간 동안 인기 휴양지 노선도 한시적으로 증편한다. 알렉산드리아(이집트) 노선은 6월 1일부터 9월 15일까지 주 10회에서 14회로, 라르나카(사이프러스) 노선은 6월 3일부터 10월 24일까지 주 5회에서 7회로, 살랄라(오만) 노선은 7월 13일부터 10월 4일까지 주 11회에서 13회로 증편할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