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7 17:47 (일)
순천만국제정원페스티벌 2년마다 개최
상태바
순천만국제정원페스티벌 2년마다 개최
  • 오재랑 기자
  • 승인 2015.03.31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오재랑 기자] 순천만국제정원페스티벌이 내년부터 2년마다 개최된다.

순천시는 대한민국 정원문화를 선도하고 정원 산업 육성 거점으로 발전하기 위해 마련한 ‘순천만국제정원페스티벌’을 2년마다 개최키로 하고, 첫 행사를 내년 4월 20일부터 5월 7일까지 순천만정원 일원에서 18일간 일정으로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정원 페스티벌은 국가정원으로 국가와 함께하는 행사가 될 것이며 세계적인 작가들의 새로운 정원 디자인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중점을 둘 계획이다.

주요행사로는 조경·정원산업 쇼케이스, 철쭉품평회, 가든샵 등 판촉행사와 영국의 첼시플라워쇼 등 세계적인 정원 축제 수상작 전시, 작가 참여정원 우수작 전시, 한평정원, 참여정원, 교류정원 등을 마련한다.

체험행사로는 힐링, 꼬마정원사 체험, 맛있는 정원체험, 생태체험 등과 정원음악회, 재능기부 공연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순천시 순천만 기획담당은 “순천만국제정원 페스티벌 개최로 순천시가 대한민국 정원문화 발상지이자 정원산업의 메카로 자리매김하는데 탄력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만정원은 올해 8월 대한민국 제1호 국가정원 지정을 눈앞에 두고 있다.

순천만정원이 국가정원으로 지정되면 대한민국에는 없는 제1호 국가정원이라는 브랜드를 가지게 된다.

또, 연간 유지·관리 비용을 국가로부터 안정적으로 지원받아 시의 재정 부담을 완화하고 정원산업 등을 유치하는데 유리하게 작용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오는 4월 20일은 정원의 날 선포식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