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5 00:44 (일)
김수로-허왕후 결혼 대작전 게임 즐기고 가야·인도 복식 체험해요!
상태바
김수로-허왕후 결혼 대작전 게임 즐기고 가야·인도 복식 체험해요!
  • 김현정 기자
  • 승인 2014.11.04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왕후신행길 축제’ 8일 부산·김해에서 동시 개최

[투어코리아=김현정 기자] 허왕후와 수로왕 관련 문화관광자원과 엔터테인먼트적인 요소를 결합한 이색 축제가 부산과 김해에서 열린다.


다양한 미션 수행과정을 통해 자연스럽게 허왕후에 대한 관심 유발과 다채로운 행사에 참여할 수 있는 ‘2014 허왕후신행길 축제’가 11월 8일 부산화명생태공원과 김해시 대성동 고분군 일원에서 동시에 펼쳐지는 것.


올해 처음 열리는 이번 축제는 부산시와 김해시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아시아태평양도시관광진흥기구가 주관하는 행사로, △허왕후 영접 퍼포먼스 △신행길 재현 퍼레이드 △축하공연 △다양한 체험행사 등으로 꾸며진다.


특히 ‘허왕후신행길 재현 퍼레이드’에서는 허왕후를 실은 배가 망산도에 도착하는 장면을 연출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한 후, 허왕후를 맞는 수로왕 일행과 장유화상을 선두로 한 허왕후 일행이 가야를 상징하는 깃발을 앞세우고 행렬하는 장면을 펼치게 된다.

또한 이번 축제에서는 ‘인도공주 허황옥 결혼대작전’이라는 대체현실게임(A.R.G)이 부대행사로 마련돼 축제 참가자들의 흥미를 끌어당길 예정.


이외에도 △가야·인도 복식 △가야 분청도자기 △장군차 체험 △솟대만들기 △금관만들기 △페이스페인팅 등 다양한 체험부스도 마련돼 축제 참가자들이 재미와 함께 가야와 인도문화를 경험하고 이해의 폭을 넓힐 수도 있다.


부산 어묵, 다문화 음식, 인도 짜이차 등을 시식하는 체험할 수 있는 주전부리 부스에선 여행객들의 입을 행복하게 해준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축제는 부산시와 김해시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허왕후신행길 관광상품화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이라며 “최근 서부산권의 발전 가능성이 높아지고 관광수요의 증대가 예측됨에 따라 낙동강을 활용한 관광상품의 육성이 시급한 시점에서 수년 내 허왕후신행길이 서부산을 대표하는 관광상품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박래 서천군수"내년에'서천 김 축제'개최하겠다"


올 상반기 외래여행객 성장률 세계 1위는 ‘타이완’


강진청자, 중국 용천시에서 ‘비상’


수원시 초등 현장학습 교사, 청소년 교육시설 현장투어 실시


열차타고 순창 고추장 만들러 가요!


(참 좋은 관광뉴스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