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4 19:21 (일)
10월,서산은 축제 '흥'에 감싸인다!
상태바
10월,서산은 축제 '흥'에 감싸인다!
  • 오재랑 기자
  • 승인 2014.10.03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오재랑 기자] 나들이 하기 좋은 10월, 충남 서산 곳곳에서 다채로운 가을 축제가 열려 관광객을 유혹한다.


3일은 서산의 대표 관광명소인 대산읍 삼길포항 일원에서 '제10회 삼길포 우럭축제'기 막을 올려 5일까지 흥을 이어간다.


▲ 해미읍성 축제 전통문화공연


우럭 시식회는 우럭을 비롯해 바다에서 갓 잡은 다양한 바다고기를 회로 맛보거나 구워 먹을 수 있다. 축제장 주변에서는 요즘 제철을 맞은 꽃게와 대하, 전어, 광어 등의 수산물이 풍족하고, 저렴하게 맛볼 수 있다.


9일부터 12일까지는 지난 8월 프란치스코 교황 방문으로 유명세를 탄 해미읍성 일원에서 '제13회 해미읍성역사체험축제'가 관광객들을 기다린다.

▲ 해미읍성

이번 축제는 '여인의 눈으로 바라본 조선시대‘를 주제로 옛 조상들의 생활상을 느낄 수 있는 60여 종류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태종대왕 강무행렬, 성곽 돌기 체험, 순례길 걷기 행사 등 관광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알찬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청정 가로림만 갯벌을 품고 있는 지곡면 중왕리 포구 일원에서는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3일 동안‘제1회 중앙리 갯마을 뻘낙지 먹물 축제’가 개최된다.


▲우럭축제’가 열리는 대산읍 삼길포항 전경


축제기간 동안 맨손 낙지잡기를 비롯해 낙지요리 시식, 낙지 게임, 낙지 홍보관 등 힘이 넘치는 중왕리 뻘낙지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행사와 부대행사가 펼쳐진다.


고북면 가구리 일원에서는 31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제17회 서산 국화축제가 열린다. 10만㎡ 규모의 과수원을 배경으로 수준 높은 국화작품이 전시되는 축제장을 찾으면 그윽한 국화향기와 함께 가을의 정취를 맘껏 느낄 수 있다.


▲삼길포항 찾은 관광객들


서산시청 관계자는 “가족과 함께 서산을 찾아 관광객들이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를 즐기면서 잊지 못할 가을 추억을 만들어 갈 수 있기 바란다”고 말했다.


올해 외래크루즈 관광객 92만 유치 전망


스트레스 풀며 건강챙기는 영주풍기인삼축제 3일 개막


경북관광공사, 일본인관광객 유치 총력


행복한 가을 추억, 김제지평선축제 개막


(참 좋은 관광뉴스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