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4 17:44 (수)
아시아나항공, LA노선에 A380 투입...장거리 노선 경쟁력 강화
상태바
아시아나항공, LA노선에 A380 투입...장거리 노선 경쟁력 강화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4.08.19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오는 20일부터 인천~LA노선에 차세대 항공기 A380을 매일 투입, 장거리 노선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아시아나는 LA노선은 일 2회 OZ202편과 OZ201편이 운항되며, OZ202편은 매일 14시50분 인천 출발, LA에 오전 10시20분(현지 시각 기준) 도착한다. OZ201편은 매일 12시50분(현지 시각 기준) LA 출발, 다음날 오후 5시20분에 인천 도착 일정이다.


아시아나는 A380 LA노선 투입을 기념해 LA취항편에 소믈리에팀(퍼스트클래스), 챠밍팀(비즈니스 클래스), 매직팀(트래블클래스) 등 3개 캐빈서비스 특화서비스팀을 투입해 승객들에게 다채로운 즐거움을 제공하고, 퍼스트클래스, 비즈니스 클래스에는 신규 편의용품을 서비스할 계획이다.

또한 8월20일부터 11월27일까지 LA 노선 항공권을 구매해 탑승한 고객 중에서 추첨을 통해 아시아나 홍보대사인 추신수 선수의 사인볼을 증정하며, A380 여행 계획 공모전, A380 탑승 인증샷 이벤트를 통해 K-POP스타 싸이, 빅뱅, 틴탑 등의 사인 CD와 기념품을 제공한다.


‘아시아나380 스페셜 에디션’은 퍼스트 12석, 비즈니스 66석, 일반 417석 등 총495석의 좌석으로 구성된 가운데 각 클래스별 수요에 따른 맞춤형 설계로 좌석 효율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트윈 슬라이딩 도어를 장착한 ‘퍼스트 스위트’와 자유로운 출입이 가능하도록 지그재그형의 스태거드 레이아웃(Staggered Layout)을 적용한 ‘비즈니스 스마티움’, 기존 시트보다 슬림한 시트를 장착하여 승객의 개인공간을 확대한 트래블클래스 등 승객의 프라이버시 확보에 초점을 뒀다.

한편 아시아나는 8월20일 A380 LA노선 투입과 함께 A380을 주 5회(월·화·수·목·일요일) 오후 7시50분 인천~홍콩, 오전 12시40분 홍콩~인천편에 투입해 운영한다.


☞ 여름도 막바지, 추억 만들러 시흥 갯골로 체험여행 가자!!


☞ 충주에서 무협 영화 속 무술 고수를 만나다!


☞ 사람 냄새 나는 과도기의 도시 ‘루마니아 부쿠레슈티’


☞ 물벼락 맞고 희희낙락 喜喜樂樂


☞ 밤에 놀란 듯 자지러지게 우는 아기 때문에 걱정이라면


☞ 띠띠~빵빵~ 서남권 시티투어 타볼까?


(참 좋은 관광뉴스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