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5 00:44 (일)
750m 길이 외줄 와이어를 타고 짜릿하게 파로호 상공을 걷다!
상태바
750m 길이 외줄 와이어를 타고 짜릿하게 파로호 상공을 걷다!
  • 유경훈 기자
  • 승인 2014.04.18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구군 짚라인 레포츠 시설 ‘짚라인양구’ 19일 개장

[투어코리아=유경훈 기자]강원도 양구군은 파로호 상류에 준공한 짚라인(zipline) 레포츠 시설 ‘짚라인양구’를 19일 정식 개장한다고 밝혔다.


지난 해 12월 준공된 짚라인양구는 양구군이 국민체육진흥공단의 기금을 지원받아 조성한 레포츠 시설로서, 관내 유명 관광지인 파로호 인공습지 내 한반도섬에 설치됐으며 750m 길이 2개 라인으로 구성돼 국내 짚라인 시설로서는 장거리에 해당한다.


양구군은 이 시설을 4개월간 시범 운영한 뒤 19일부터 정식 개장 및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양구군은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레저 시설의 빈번한 사고에 대비, 짚라인 전문 운영사인 짚라인코리아(주)에 시설의 운영을 위탁할 예정이다.


짚라인은 공중에 튼튼한 와이어를 설치, 탑승자가 트롤리(도르래)를 이용해 반대편으로 이동하는 레포츠로서, 미국, 유럽, 호주 등에 이어 우리나라에서도 점차 대중적인 레포츠로 자리 잡고 있다.


짚라인양구는 이번 정식 개장을 기념해 각 소셜커머스 업체를 통해 정상 이용료(23,000원)보다 저렴한 9,900원에 이용권을 판매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시설 이용 문의는 홈페이지( http://www.ziplineyanggu.co.kr )를 참조하거나 전화(1588-5219)로 문의하면 된다.


양구군청 문화체육과 김용봉 계장은 “그동안 양구는 제4땅굴, 을지전망대 등 안보교육 관광지로만 인식돼 왔으나, 짚라인양구 개장을 계기로 군부대 장병 면회객은 물론 일반 관광객도 즐겨 찾는 레저관광 명소가 될 것”이라며 “박수근 미술관, 국토 정중앙 천문대, 두타연 등 기존 양구 관광 명소들과 함께 짚라인을 즐겨볼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한편, 짚라인양구는 강원도와 한국관광공사 강원권협력단이 5월 1~11일 관광주간을 맞아 도내 수상·수변자원을 활용해 추진하는 ‘강원 4대 호수(의암호, 춘천호, 파로호, 소양호) 물레길 페스티벌’의 주요 체험거리 중 하나로 선정됐다. 양구군은 페스티벌 기간 중 짚라인 체험은 물론, 어린이 의학캠프, 한반도섬 습지 카누잉 등 다채로운 체험을 즐길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 여객선침몰로 '축제' 취소·축소 잇따라


☞ 진안 마이산 벚꽃보고 홍삼 먹고 ‘건강 살아나네~’


☞ 연천전곡리구석기축제, 구석기 시대로 떠나는 4일간의 원시체험 여행


☞ 초록잎 반짝이는 ‘보성다향제녹차대축제’ 5월 2일 팡파르~


☞ 꽃과 예술의 도시, 고양시 명소 여행


☞ 초록 세상 ‘담양’으로 떠나는 봄맞이 여행


(참 좋은 관광뉴스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