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9 19:14 (금)
남태평양 순수의 섬 ‘사모아’
상태바
남태평양 순수의 섬 ‘사모아’
  • 김채현 기자
  • 승인 2014.03.10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모아 관광교역전 STE 오는 4월1~4일 개최

[투어코리아=김채현 기자] 뉴질랜드와 하와이 중간에 위치한 남태평양의 섬 ‘사모아’. 10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사모아는 각기 다른 자연환경으로 그림같이 아름다운 자연을 지닌 곳이다.

 

아름다운 산호초, 하얀 모래의 해안선, 이끼로 가득한 비옥한 계곡에서부터 열대의 꽃과 식물이 풍부한 열대 우림이 눈부신 나라다. ‘달과 6펜스’의 저자 서머셋 몸이 사모아에서 영감을 받아 단편소설 ‘레드’를 지은 것으로도 유명하다.

 

우리에게는 아직 낯선 지명이지만 호주와 뉴질랜드에서는 허니문 여행지로 유명한 ‘사모아’는 때 묻지 않은 천혜의 자연환경에 자연친화적인 리조트 등을 갖추고 있어 차세대 휴양지로 주목받고 있는 곳이다.

 

이러한 사모아의 관광산업을 한눈에 알 수 있는 사모아 관광교역전(Samoa Tourism Exchange)이 오는 4월1일부터 4일까지 4일간 사모아 문화 센터(Samoa Cultural Centre)에서 개최된다.

 

매년 사모아 정부에서 직접 주관하는 이 행사는 사모아의 호텔, 리조트, 항공사 및 랜드사 등 주요 관련 업체가 대부분 참가한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우폴루 섬(Upolu)과 사바이 섬(Savaii)을 중심으로 상품 인스펙션, 투어, 액티비티 소개가 이어진다. 사모아 관광 교역전은 사모아의 상품정보를 교환하고, 관광산업 발전을 위한 영업 및 마케팅이 동시에 이루어지는 비즈니스의 장이다.

 

1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2~4일 동안은 셀러와 바이어 일대일 미팅이 주가 되는 비즈니스 장이 이어진다. 사모아 관광교역전은 2008년부터 시작돼 올해로 7회째다.

 

2014의 테마는 ‘로맨스’로 한국에서 가장 많은 관심을 기울이는 사모아의 웨딩 & 허니문 관련 자료를 모두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참가를 원하는 관계자는 STE 홈페이지를 통해 개별적으로 등록하면 된다. www.samoatourismexchange.ws

 

 

☞ 연인끼리 꽃내음 맡으러 떠나는 봄맞이 여행

 

☞ 봄엔 경주 천년고도 경주서 다채로운 문화공연 즐겨요!

 

☞ 추억과 낭만이 있는 크로아티아 두브로브니크

 

☞ 강렬한 색채, 악마의 춤 압권 ‘볼리비아 오루로 카니발’

 

꽃피는 봄이 오면… 호텔·리조트로 ‘봄나들이’

 

(참 좋은 관광뉴스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