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8 18:52 (목)
제주항공 ‘Q400’항공기 전량 매각
상태바
제주항공 ‘Q400’항공기 전량 매각
  • 오재랑 기자
  • 승인 2010.06.16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고별비행 실시
제주항공이 지난 2006년 6월 취항당시 도입했던 캐나다 봄바디어사 제작 Q400 항공기를 만 4년 만에 전량 매각하고, 마지막 고별 비행을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Q400 항공기 매각은 기종 단일화를 통한 운항원가 절감과 국제선 확대를 통한 수익성 제고를 위한 것이다.


제주항공은 현재 주력항공기로 보잉 737-800 항공기 5대와 함께 보조기종으로 Q400 항공기 4대 등 모두 9대를 운용하고 있다. 이번에 Q400 4대를 모두 매각하는 대신 올 10~11월경 보잉 737-800 2대를 추가 도입해 모두 7대의 단일기종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제주항공은 향후 수년 동안 보잉 737-800 단일기종을 매년 1~3대씩 도입할 계획이며, 2013년부터는 보

잉사에 제작 주문한 신형항공기 6대가 연차적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이번 Q400 항공기 4대 매각으로 인한 매각대금을 전액 차입금을 갚는 데 사용할 것”이라며 “올 하반기부터는 이익 실현 및 재무구조 개선을 통해 우량기업으로 거듭 나겠다”고 밝혔다.


한편, Q400 고별 비행은 16일 인터넷을 통해 신청을 받은 Q400 항공기 마니아와 제주항공 임직원 70여명이 탑승한 가운데 이뤄졌으며, 오전 10시 김포를 출발해 약 2시간 동안 광주, 부산 상공을 거쳐 다시 김포로 돌아왔다.


(참 좋은 관광정보 투어코리아, Tour Korea)

<저작권자(c)투어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디터 초이스
투어코리아 SNS
주요기사